푯대를 향하여

새해를 살아가는 우리의 성공과 실패는 우리가 어떤 목표를 가지고 살아가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목표를 세울 수 있을까요? 간절한 기도 중에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받아야 합니다. 나의 탐욕과 정욕으로 과분한 목표를 세운다고 다 성취되는 것은 아닙니다. 목표에는 반드시 시한이 붙어야 합니다. 무엇을 언제까지 어떻게 하겠다는 분명한 계획이 있어야 합니다.

다음으로 목표에 대한 강렬한 소원을 가져야 합니다. 소망과 의욕을 잃어버린 사람은 창조적인 일을 할 수가 없습니다. 그러므로 푯대를 설정해 놓은 다음 어떠한 일이 있더라도 푯대에 도달하겠다는 뜨거운 소망을 가지고 여러분께서 목표 속에 들어가 그 속에서 호흡하고 생활해야 목표에 도달하게 됩니다. 목표에 도달한 여러분의 모습을 상상하고 마음에 기쁨을 느낄 때 목표에 도달하는 기적이 일어나는 것입니다.

또한 마음속에 신념이 생기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소원을 가지고 주님께 주야로 부르짖어 기도하기 시작하면 어느 시점에 와서는 마음속에 평안이 다가올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주시는 믿음의 확신은 언제나 평안으로 우리에게 다가옵니다.
다음으로 실패를 두려워하지 말아야 됩니다. 실패는 여러분의 뼈마디를 굵게 하여 신앙 인격을 자라게 할 것입니다. 실패는 여러분에게 축복을 싣고 오는 수레바퀴라는 것을 잊지 마십시오. 수레가 오면 바퀴소리가 요란하고 먼지가 나고 시끄럽지만 수레 위에는 축복의 보화가 있는 것입니다. 그러므로 어떤 실패가 다가오더라도 감사하십시오. 감사는 실패와 고난을 넘게 하는 지렛대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여러분은 하나님께서 피로 사신 왕 같은 제사장이요 그의 백성입니다. 앞으로 나아가십시오. 여러분의 새해에 하나님의 복이 넘치게 임하시길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간절히 축원합니다.†

조용기 목사(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

단일교회로서는 세계최대규모인 여의도순복음교회를 원로목사로 섬기고 있는 필자는 아름다운 사회통합과 참다운 복지사회를 위해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설립된 영산조용기자선재단 이사장으로 제2의 사역을 펼쳐가고 있습니다.

※ 본 콘텐츠의 저작권은 저자 또는 제공처에 있으며, 이를 무단 이용하는 경우 저작권법 등에 따라 법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